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여야, 이산상봉 결의안 22일 처리 합의

기사승인 2017.06.20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 등 여야는 오는 22일 본회의에서 `이산가족 상봉 추진 촉구 결의안`을 처리하기로 합의했다.

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원내수석부대표는 19일 정세균 의장 주재 원내대표 회동 뒤 기자들과 만나 “의장실이 제안한 이산가족 상봉추진 촉구 결의안을 처리키로 했다”며 이 같이 밝혔다.

이와 함께 여야는 중앙당 후원회 부활 등을 골자로 하는 `정치자금법 개정안`과 국회 법사위에서 처리되는 일반 법안도 22일 본회의에서 처리키로 했다. 여야는 또 개헌특별위원회 활동 기한 연장과 정치개혁특별위원회, 평창올림픽 특별위원회 설치도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7월 임시 국회와 운영위 개최 등에 관해서는 합의하지 못했다. 특히 운영위 소집과 관련해서는 야3당과 여당의 치열한 공방이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 또 추경 등의 심사 문제에서도 이견을 좁히지 못했다. 민주당과 국민의당, 바른정당은 추경 심사 착수에 동의했으나 자유한국당은 심사 자체도 어렵다는 입장을 견지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진호기자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많이본 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