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대구시 추경예산안 7조5천448억 의결

등록일 2017-09-13   게재일 2017-09-14

공유
default_news_ad1

- 기존보다 4천590억 증액
시교육청은 3조2천639억
시의회예결특위

article_right_top

대구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장상수의원, 동구2)는 13일 대구시 제1회 추경예산안 심사해 기정예산 7조858억원보다 4천590억6천700만원이 증액된 7조5천448억6천700만원을 의결했다.

또 시교육청 제2회 추경예산안은 기정예산액 3조1천713억2천600만원보다 926억4천만원이 증액된 3조2천639억원을 의결했다.

예결특위는 대구시가 제출한 제1회 추경예산안에 대해 일반회계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성화봉송로 정비사업 등의 증감을 반영해 3억원 증액했고, 특별회계는 상수도에서 연말까지 집행가능 유무를 판단해 물산업클러스터 취정수장 건설공사 10억원을 감액했다.

정책질의에서는 최근 `수성구 투기과열지구 지정`과 관련해 취득세 등 올해 세수 확보에는 문제가 없는지 따져 물었고, 시내버스 재정지원금 170억원과 대구FC(시민프로축구단) 운영비 23억원은 원안 승인했다.

이밖에 벤처·스타트업 투자펀드 조성은 5억원, 창의적 도시브랜드 옥외광고물 정비 2천200만원, 노인회 시연합회 사업비 2천만원, 민원제안 통합시스템 구축 2천만원을 삭감하고, 평창통계올림픽 성화봉송로 정비사업 3억원과 해외관광 마케팅사업 2억원, 와룡공원 노후시설 정비공사 2억원을 각각 편성했다.

시교육청 추경예산 심사에서는 다목적교실(강당) 설치 사업에 대해 기초자치단체 대응 투자에 대한 효율적인 대응책 마련을, 교육환경개선 5개년사업 중 석면제거와 LED교체 및 내진보강사업은 당초 목표량 조기 완료에 따른 계획 수정·보완을 주문했다.

특수학교 교육환경의 열악한 부분 개선을 위한 대구 내 8개 특수학교 환경개선사업 5억7천만원, 두류도서관 기자재 이전비 1억 400만원을 각각 편성했다.

대구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장상수 위원장은 “최근 어려운 국내 경제여건을 극복하고 경기를 부양하기 위해 정부가 추경예산을 편성함에 따라 대구시와 교육청도 정부정책에 동참해 추경으로 인한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 등 경기부양 효과가 극대화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곤영기자

lgy1964@kbmaeil.com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많이본 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