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地選 흑색선전·여론조작 철퇴 안동검찰, 유관기관 대책회의

등록일 2018-01-11   게재일 2018-01-12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대구지검 안동지청(지청장 박기동)이 오는 6월 13일 열리는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 대비해 지역 선거관리위원회, 경찰과 함께 공조체제를 갖추기로 했다.

특히 흑색선전, 금품선거, 공무원 선거개입, 여론조사 조작, 부정경선운동 등 주요 선거범죄를 집중적으로 단속할 계획이다. 이에 대구지검 안동지청은 11일 지청 중회의실에서 공안담당 검사를 비롯해 선관위 관련 업무 담당자, 경찰서 선거수사 담당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7회 지방선거 대비 유관기관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검찰과 유관기관은 이번 회의를 통해 흑색선전, 금품선거, 공무원 선거개입, 여론조사 조작, 부정경선운동 등 주요 선거범죄를 중점 단속대상으로 선정하고, `묻지마` 폭로·악의적 흑색선전·가짜뉴스에 대해서는 배후까지 철저하게 수사하기로 했다.

박기동 대구지검 안동지청장은 “선거사범에 대해서는 법과 원칙에 따라 신속·엄정하게 수사해 깨끗하고 공명정대한 선거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손병현기자

why@kbmaeil.com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많이본 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