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대구 경찰, 불륜 남·여 경찰관 감찰 나서

등록일 2018-01-11   게재일 2018-01-12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대구에서 배우자가 있는 남·여 경찰관이 불륜을 저지른 사실이 드러나 경찰이 감찰에 나섰다.

11일 대구지방경찰청에 따르면 대구 중부경찰서 소속 A경위(44)와 B경사(40·여)는 지난해 7월부터 불륜을 저질렀다.

급기야 당시 업무 자료를 찾으러 집에 들어온 B씨의 남편에게 불륜 현장을 들켰다.

다른 경찰서에서 근무하는 B씨의 남편은 휴대전화 동영상으로 현장의 모습을 찍어 증거로 남겨뒀다.

B씨 남편은 불륜을 저지른 아내를 상대로 이혼 소송을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최근 이런 사실을 알고 감찰을 벌이고 있다”며 “조사 결과가 나오면 징계 조치할 방침이다”고 밝혔다.

/박순원기자 god02@kbmaeil.com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많이본 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