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국정원 특활비 수수` 김재원 의원, 당원권 정지

등록일 2018-02-11   게재일 2018-02-12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자유한국당 김재원 의원이 국정원 특수활동비 수수 혐의로 기소되면서 당원권이 정지됐다.

11일 자유한국당 중앙당은 당헌 당규에 따라 최근 김재원 의원의 당원권을 지난 1일 자로 소급해 정지했다고 밝혔다.

당원권이 정지되면서 김 의원이 맡고 있던 자유한국당 경북도당 위원장직과 상주·군위·의성·청송 당원협의회 위원장직도 박탈됐다.

이에 따라 자유한국당 경북도당은 당분간 김석기 수석부위원장의 직무대행 체제로 운영된다.

또 조만간 경북지역 국회의원이 모여 후임 도당 위원장 선출을 위한 논의에 나설 예정이다.

공석이 된 경북 상주·군위·의성·청송 당협 위원장직은 이철우 의원의 사퇴로 비게 된 김천지역과 함께 후임 위원장 공모 절차에 들어갈 것으로 전망된다.



/김영태기자

piuskk@kbmaeil.com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많이본 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