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어둠을 밝히는 목소리

등록일 2018-03-13   게재일 2018-03-14

공유
default_news_ad1
   
13일 오전 강원도 정선알파인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알파인 스키 여자 슈퍼복합 시각장애 경기에서 대한민국 양재림(오른쪽)과 가이드 러너 고운소리의 도움을 받으며 질주하고 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많이본 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