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김광림 “경주, 세계인 찾는 관광지로 육성”

등록일 2018-03-13   게재일 2018-03-14

공유
default_news_ad1
   
 

경북도지사에 출마한 김광림<사진> 의원은 13일 경주시청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경주지역 발전 방안에 대한 구상을 밝혔다.

김 의원은 “경주는 경북의 3대 문화권(신라·유교·가야) 중 신라의 천년 역사를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는 곳으로, 신라의 역사를 복원해 세계인이 찾는 역사·문화 관광지로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신라왕궁 내 핵심 유적인 신라왕궁(월성)·황룡사·동궁과 월지·첨성대 등 천년고도의 문화유산을 조속히 복원·정비해 자긍심과 정체성을 고취하고 `한국 속의 한국`, 1등 관광도시 경주의 경쟁력을 확보하겠다”고 약속했다.

김 의원은 또 “문무대왕의 나라 사랑과 신라인의 개척 정신을 재조명하는 `문무대왕 해양문화관광단지`를 조성하겠다”며 “이 단지에는 국내 최초의 해저 박물관(국립 문무대왕 해양과학 미래관), 문무대왕 스카이 브리지, 스카이 워크 등을 건립할 것”이라고 밝혔다.

경주/황성호기자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많이본 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