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문경 새마을단체, 휴경지 감자·옥수수 심기

등록일 2018-03-14   게재일 2018-03-15

공유
default_news_ad1

- 새마을 농장 600여평 작업
수익금은 불우이웃 돕기로

   
 
 

문경시 새마을지도자마성면협의회(회장 김영수)와 부녀회(회장 김복순)가 지난 13일 마성면 남호리 소재 새마을 농장에서 감자 및 옥수수 심기 활동을 했다.

<사진> 이날 휴경지 경작 활동은 연말 불우이웃 돕기 기금 조성의 일환으로, 회원들은 6시간 동안 600여 평의 밭의 이랑에 비닐을 씌우고 300여 곳에 구멍을 뚫어 감자와 옥수수를 파종했다.

김영수 협의회장은 “새마을운동은 봉사에서 기쁨을 얻는 일”이라며 “바쁘신 일정에도 봉사에 참가해주신 회원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지속적인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문경/강남진기자

75kangnj@kbmaeil.com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많이본 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