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통합신공항이 지역 미래발전 담보”

등록일 2018-03-14   게재일 2018-03-15

공유
default_news_ad1

- 통합신공항 대구시민추진단
오늘 추진경과 보고대회

article_right_top

`통합신공항 대구시민추진단`이 15일 대구상의에서 통합 이전에 따른 대구·경북 발전방안 등을 논의하는 `통합신공항 추진경과 보고대회`를 갖는다.

`통합신공항 대구시민추진단`은 K-2 군공항과 대구공항의 성공적인 통합이전을 위해 자발적으로 구성된 시민 모임이다.

추진단은 “이날 행사는 지역 일각에서 제기되고 있는 통합이전 반대 목소리를 일축하고 통합이전 당위성 등을 전파해 지역민들의 단합된 의지를 담아 사업의 추진동력을 확보하는데 의의가 있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추진단 공동대표인 진영환 대구상의 회장과 최백영 대구시지방분권협의회 의장, 권영진 대구시장, 지역 국회의원 등 2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특히 참석자들은 이날 행사에서 통합신공항의 조속한 사업추진을 촉구하는 대정부 촉구서를 낭독하고, “통합이전만이 지역발전을 견인하고 미래를 담보할 수 있다”는 주장을 호소할 것으로 보인다. 이어 영남대 윤대식 교수가 `통합신공항 건설과 대구·경북 공동발전 방안`이란 주제로 통합이전으로 인한 지역의 미래비전을 제시할 예정이다.

서홍명 대구시민추진단 집행위원장은 “통합신공항 이전·건설은 지역의 미래 신성장 동력과 먹거리를 창출하는 중차대한 사업이고, 후세들에게 자랑스런 유산이 될 것”이라면서 “지금은 소모적인 논쟁보다 하나된 힘으로 똘똘 뭉쳐 사업을 조속히 추진하는 것이 급선무”라고 말했다.

/박순원기자 god02@kbmaeil.com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많이본 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