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농토 엎는 양파농민

등록일 2018-04-15   게재일 2018-04-16

공유
default_news_ad1
   
 
 

전남 무안군 청계면 한 양파밭에서 지난 13일 농민이 예초기로 양파대를 자르고 있다. 풍년으로 올해 양팟값이 지난해 절반 수준으로 떨어졌다. 전남에서는 1천602농가가 양파 수확을 포기하고 농협에 폐기 보상금을 신청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많이본 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