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경주 ‘선덕여왕배 전국 女 야구’ 21일 팡파르

등록일 2018-04-16   게재일 2018-04-17

공유
default_news_ad1

- 33개팀 600여명 선수들 열전

   
▲ 오는 21일부터 제2회 선덕여왕배 전국여자야구대회가 경주시 축구공원 5구장에서 열린다. 사진은 지난해 대회 모습. /경주시 제공
제2회 선덕여왕배 전국여자야구대회가 오는 21일 경주시 축구공원 5구장에서 개막한다.

경주시와 한국여자야구연맹이 공동 주최하고 경주시야구소프트볼협회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지난해 챔프리그 우승팀 서울 후라팀과 퓨처리그 우승팀 서울 위너스팀을 포함해 전국 33개팀 600여명의 선수들이 출전한다.

이번 대회는 오는 21일과 22일, 28일과 29일 주말 4일간 경주생활체육공원야구장, 경주고야구장, 축구공원 5, 6구장 등 4개 구장에서 챔프리그와 퓨쳐리그로 나누어 리그별 토너먼트 방식으로 33경기가 펼쳐진다.

대회 첫날인 21일 예선전을 시작으로 22일 8강과 28일 준결승전을 치르고 29일에는 3, 4위전과 결승전이 열린다.

지난 2016년 지자체에서는 처음으로 창단된 경주시 마이티여자야구단은 이번 대회 퓨처리그 우승을 목표로 하고 있다.

경주/황성호기자 hsh@kbmaeil.com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많이본 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