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道, 내달까지 농촌마을재생 시범사업 주민 공모

등록일 2018-04-16   게재일 2018-04-17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경상북도는 저출산, 인구노령화, 지방소멸위기 등 갈수록 침체되고 있는 농촌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다음달 31일까지 농촌마을재생 시범사업인 ‘경북형 행복씨앗마을사업’을 주민 공모한다.

그동안의 농촌 마을 재생사업이 물리적 환경개선에 치중해 주민의 자생력을 키우는데 한계가 있다고 보고 하드웨어에서 벗어나 사람, 콘텐츠, 공간의 가치에 대한 종합적인 접근으로 건물 신축보다는 옛것을 유지 보존하고 디자인하는 개념이다.

공모사업 분야는 문화·복지·일자리 등 다양한 분야에서 신청할 수 있고, 해당 지역 주민들로 구성된 여러 형태의 주민협의체를 포함해 시군에 주소를 둔 법인이나 단체면 신청 가능하다.

공모기간은 오는 5월 31일까지로 주민이 작성한 사업계획서를 해당 시·군을 직접 방문해 접수하면 된다.

사업비는 전액 도비로 건당 3억원 한도이다. 사업 성격, 규모 등에 따라 4~6개 마을을 선정해 총 10억원을 사업계획별로 차등 지원할 계획이다.

선정기준은 사업타당성, 추진체계의 적절성, 사업효과성, 사업 지속성, 자치단체 추진의지, 주민역량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한다.

1차 서면심사 60%, 2차 발표 심사 40%를 바탕으로 사업 선정여부와 지원금액을 결정, 7월말까지 최종 선정결과를 발표한다.

/이창훈기자 myway@kbmaeil.com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많이본 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