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포항시, 첨단 ICT 기술로 미세먼지 잡는다

등록일 2018-05-16   게재일 2018-05-17

공유
default_news_ad1

- 시-KT, IoT 기반으로
미세먼지 측정기 10 곳 등
‘통합환경관리 플랫폼’ 구축

article_right_top

포항시가 첨단 ICT기술을 활용한 ‘포항형 미세먼지 관리·대응 시스템’ 구축에 나선다.

포항시와 KT는 16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첨단 ICT기술을 활용해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 문제를 체계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사물인터넷(IoT) 기반 ‘미세먼지 통합관리·대응시스템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강덕 포항시장과 김형욱 KT 플랫폼사업기획실장이 참석해 체결한 이번 협약은 사물인터넷(IoT)을 기반으로 한 대기질 측정망 및 기상자료의 빅데이터 실시간 모니터링 등 4차 산업의 첨단기술을 접목한 시스템 구축에 관한 내용을 담고 있다.

시와 KT는 이번 협약에 따라 이미 설치된 포항시 대기측정망 8곳, 포스코 대기측정소 4곳과 추후 KT가 설치하는 미세먼지 측정기 10곳, 포항그린웨이 도시숲 미세먼지 신호등 3곳을 모두 통합한 ‘통합환경관리 플랫폼’을 구축하기로 했다.

통합 플랫폼을 통해 포항시는 △전역 미세먼지 조기경보 시스템 구축 △실시간 모니터링 조기 대응 및 주민 대상 안내서비스 및 정보 제공 △미세먼지 관리 및 맞춤형 비상저감 대책 실행을 관리하게 된다.

특히 올해 준공되는 포항그린웨이 도시숲에 실시간으로 볼 수 있는 미세먼지 신호등은 내방객 안전과 숲 체험 활동 등에 편의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민감 및 취약계층 이용시설인 어린이집과 노인복지회관 등에는 미세먼지 실내외 측정기를 설치해 △민감 및 취약계층 보호를 위한 과학적 대응체계 마련 △실내외 공기질 정보 및 환기 등 행동요령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 외에도 포항시는 수질, 소음, 실내공기질 등 환경측정자료를 통합 시스템화하는 통합관제 시스템도 구축해 △환경측정 자료 D/B 구축 △정보 관리 및 가공·제어·공유를 위한 시스템 개발 △정보수집 제어 및 관리를 위한 IoT 연동 개발 △기존 장비 및 시설물의 통합 및 표준화를 추진한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미세먼지 문제는 시민의 생명과 직결된 것으로 사물인터넷을 활용한 미세먼지 관리·대응 시스템 구축으로 ‘가장 안전한 포항’, ‘미세먼지 걱정 없는 포항’으로 시민들의 삶의 질이 크게 개선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정철화기자

chhjeong@kbmaeil.com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많이본 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