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가라앉은 한국 떠오를까 한국

등록일 2018-06-17   게재일 2018-06-18

공유
default_news_ad1

- 러시아 월드컵 첫 경기
스웨덴과 오늘 밤 9시에
대구선 거리응원전 열기

article_right_top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대표팀이 18일 2018 러시아 월드컵 첫 경기를 갖는다. <관련기사 15면>

이날 오후 9시(한국시간) 니즈니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대한민국과 스웨덴의 조별리그 F조 첫 경기는 향후 조별리그 판도를 결정할 중요한 경기로 분류되고 있다.

2010 남아공 월드컵 이후 통산 두 번째 원정 16강 진출을 노리는 한국은 스웨덴 전에서 최소 무승부 이상의 성적을 올려야 한다.

스웨덴은 멕시코, 독일 등 조별리그에 포함된 나머지 국가와 마찬가지로 최약체인 한국을 상대로 승점 3점이 아니면 진 것과 다름없다는 입장을 갖고 있다.

양팀은 본경기를 앞두고 전력노출을 최소화하기 위해 신경전을 이어왔다.

월드컵을 앞두고 치른 평가전에서는 한국 1승 1무 2패, 스웨덴 2무 2패로 양팀 모두 부진했다.

하지만 스웨덴은 프랑스, 네덜란드, 이탈리아 등이 속한 유럽 예선을 통과한 저력의 팀이다.

한국은 손흥민(토트넘)을 앞세워 스웨덴을 공략할 것으로 보인다. 수비수 8명 중 절반이 190㎝가 넘는 장신으로 구성된 스웨덴은 상대적으로 스피드가 느린 점이 약점으로 지목되고 있는 만큼 손흥민, 황희찬, 이승우 등 빠른 공격수들이 전진 배치될 가능성이 높다.

스웨덴은 유럽예선 12경기 내내 활용한 4-4-2 포메이션으로 한국을 상대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스웨덴전 당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는 태극전사들의 승리를 기원하는 거리응원전이 펼쳐진다. /박동혁기자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많이본 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