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진구, ‘프로메테우스’ 남주인공에

등록일 2018-07-15   게재일 2018-07-16

공유
default_news_ad1
   
▲ 진구. /BH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진구(38)가 새 드라마 ‘프로메테우스’에서하지원(40)과 만난다.

드라마 홍보사 스토리라임은 “진구가 ‘프로메테우스’ 남자 주인공으로서 하지원과 액션, 첩보 연기를 선보인다”고 15일 소개했다.

진구는 운명의 소용돌이에 휩쓸린 러시아 모스크바 주재 북한 대사관 무관 출신의 박훈을 연기한다. 하지원은 국가정보원 대북2팀장 채은서 역을 맡았다.

제작비 300억원이 투입될 드라마 ‘프로메테우스’는 남북정상회담과 북미정상회담 등을 통해 비핵화가 본격적으로 논의되는 현 국제정세를 기반으로, ‘비핵화 과정에서 해외로 파견된 북한의 핵 관련 핵심 과학자들이 송환 도중 사라졌다’는 상상력에서 출발하는 작품이다.

연말 편성 예정. /연합뉴스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많이본 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