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뮤지컬 ‘시카고’ 포항 무대에

등록일 2018-07-16   게재일 2018-07-17

공유
default_news_ad1

- 문화재단, 출범 1주년 기념
9월 14·15일 포항문예회관
오늘 오후 2시부터 티켓 오픈

   
▲ 뮤지컬 ‘시카고’포스터. /포항문화재단 제공
 

(재)포항문화재단(이사장 이강덕)은 오는 9월 14, 15일 양일간 포항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뮤지컬 ‘시카고’를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포항문화재단 출범 1주년을 기념해 야심차게 준비한 뮤지컬로 이미 소문을 접한 시민들의 관람 문의가 쇄도하고 있는 기대작이다. 포항문화재단은 17일 오후 2시부터 티켓 오픈과 동시에 조기예매 할인을 실시한다.

뮤지컬 ‘시카고’는 1975년 뮤지컬의 신화적 존재인 밥 파시에 의해 처음 무대화된 이후, 1996년 연출가 월터 바비와 안무가 앤 레인킹에 의해 리바이벌 됐고 미국 브로드웨이에서 22년간 약 8천835회(2018년 2월 18일 기준) 이상 공연되며 브로드웨이 역사상 가장 롱런하고 있는 뮤지컬로 기록되고 있다.

우리나라에선 2000년 초연된 이후 18년 동안 13번의 시즌을 거쳐 누적합계 961회 공연, 평균 객석 점유율 85%를 기록했다. 올해로 14번째 시즌을 맞는 뮤지컬 ‘시카고’는 6월 23일 1천회 공연(서울)을 맞이했다.

최정원, 아이비, 남경주, 김경선 등 뮤지컬 ‘시카고’를 대표하는 배우들이 이번 포항공연에 함께하며 또한 배우, 연출, 음악감독으로서 다방면에 뛰어난 예술적 재능을 발휘하는 박칼린이 벨마 켈리역으로, TV드라마부터 뮤지컬까지 연기 스펙트럼을 넓히며 준비된 배우로 인정받는 김지우가 록시 하트로 낙점됐다. 또한, 대한민국 최고의 연기파 배우 안재욱이 빌리 플린역으로, 실력파 뮤지컬 배우 김영주가 마마 모튼 역으로 출연한다. 이와 함께 6년 만의 공개 오디션을 통해 다시 한번 배우들의 기량을 확인하며 새롭게 재정비한 앙상블들이 출연해 역대급 무대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조현국 포항문화재단 상임이사는 “포항시민의 다채로운 문화향유 제공을 위해 출범한 문화재단의 출범 1주년을 기념해 소위 가장 ‘핫(Hot)’ 하다는 뮤지컬 ‘시카고’를 유치하게 됐다. 조기예매 20% 할인 등 저렴하게 관람할 수 있는 좋은 기회를 준비하고 있다”며 시민들의 많은 관람을 당부했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많이본 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