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문경시, 민선 7기 첫 추경예산 6천875억원 편성

등록일 2018-07-19   게재일 2018-07-20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문경] 문경시는 민선7기 첫 추경예산으로 당초예산 대비 675억 원(10.89%)이 늘어난 6천875억 원 규모의 추경 예산안을 편성해 문경시의회에 제출했다.

회계별로는 일반회계가 당초예산 5천286억 원 보다 714억 원이 증가된 6천 억 원이며, 공기업 및 기타특별회계는 당초 예산보다 각각 6억 원, 33억 원이 감소한 544억 원, 331억 원 규모다.

이번 추경예산은 지역경제 활성화와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최우선 목표로 삼고, 일자리 창출 사업, 시민불편사항 해소 등에 재정투자를 확대했으며,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역 현안사업 추진에 중점을 두고 예산을 편성했다.

주요 사업으로 △읍·면·동 마을 소규모 주민숙원사업 362억 원 △경로당 및 어린이집 공기청정기 보급 10억 원 △문경거점산지유통센터 건립사업 10억 원 △농기계임대사업장 농기계 및 운반차량 구입 12억 원 △국민체육센터 리모델링사업 19억 원 △도시재생 전략계획 및 활성화 계획 수립 7억 원 △하반기 공공근로사업 등 일자리 창출사업 9억 원 등을 반영했다.

고윤환 문경시장은“시민들이 직접 생활의 현장에서 민선7기 새로운 문경의 변화를 체감할 수 있도록 지역경제 활성화 등에 중점을 두고 추경예산을 편성했다”고 밝혔다. /강남진기자75kangnj@kbmaeil.com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많이본 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