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영천시, 추석맞이 中企 운영자금 200억 지원

등록일 2018-08-19   게재일 2018-08-20

공유
default_news_ad1

- 업체당 3억원 한도 차등 지급
30일까지 신청 접수

article_right_top

[영천] 영천시는 추석을 맞아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의 자금난 해소를 위해 이달 30일까지 200억원 규모로 운전자금 지원에 나선다.

19일 시에 따르면 중소기업 운전자금은 일반대출금리 중 3%를 1년간 이자보전하며, 영천시 관내 소재한 중소기업 중 제조업, 건설업, 운수업, 무역업, 폐기물수집 및 운반처리업, 과학기술 서비스업 등을 대상으로 업체당 3억원(우대업체 5억원) 한도로 매출규모에 따라 차등 지원한다.

또 최근 인구감소에 따라 인구 늘리기에 기여한 기업과 우수기업으로 선정된 영천시 스타기업에 융자신청금액 6억원 우대, 기간제한 면제 등 다양한 인센티브를 부여한다.

신청·접수는 지난 17일부터 30일까지 영천시청 홈페이지에 등재된 신청서 및 구비서류를 갖춰 기업유치과(054-330-6033)에 방문접수하면 심사과정을 거쳐 지원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이번 추석맞이 운전자금 융자지원으로 자금난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들의 어려움이 해소될 수 있길 바라며, 최저임금 인상, 근로시간 단축 등으로 고용불안이 생기지 않도록 영세중소기업에 대해 자금지원 외의 지원도 강화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조규남기자

nam8319@kbmaeil.com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많이본 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