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포항여성병원, 어린이 환경보건 출생코호트 협력병원에

등록일 2018-09-20   게재일 2018-09-21

공유
default_news_ad1

- 환경부 대규모 코호트 조사
지역 환경보건센터와 협약
내년까지 임산부 모집 착수

article_right_top

포항지역 ‘어린이 환경보건 출생코호트’ 협력병원인 포항여성병원(정상윤 원장)이 최근 환경부와 순천향대학구미병원 및 울산대병원 환경보건센터와 함께 업무협약을 맺고 본격적으로 임산부 모집에 들어갔다.

어린이 환경보건 출생코호트 연구는 환경부가 기획·실시해 전국 10만명 규모의 임산부가 참가하는 대규모 코호트 조사로, 태아기부터 청소년기까지 정기적으로 성장단계별 건강상태 확인을 통해 화학물질 노출과 생활환경 등 환경요인이 어린이의 성장·발달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지 장기적으로 추적하는 국가 연구 프로젝트이다.

연구 결과는 임신과 출산, 어린이의 성장발육과 관련된 환경 유해인자와의 인과관계에 대한 빅데이터 구축과 어린이 건강보호정책에 활용된다.

어린이 환경보건 출생코호트는 전국 12개 환경보건센터와 서울 1개 지원센터에서 각 지역의 산부인과병원 및 보건소를 중심으로 2015년부터 2019년까지 장기적으로 임산부 10만명을 모집할 계획이다.

신청을 원하는 임산부는 이민 계획이 없고 직접 설문 작성이 가능해야 하며, 포항여성병원에서 설문조사와 동의서를 작성 후 간단한 혈액검사와 소변검사를 실시하면 된다. 참여하는 대상자에게는 소정의 답례품과 함께 출산용품도 제공한다.

포항여성병원 정상윤 원장은 ‘출생코호트 연구에 필요한 자료들을 잘 구축해 우리 아이들이 건강하게 자랄 수 있는 환경과 정책을 마련하는데 기여할 수 있길 바란다”며 코호트 모집에 많은 협력을 약속했다.

/전준혁기자

jhjeon@kbmaeil.com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많이본 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