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봉화군, 청량산 단풍철 성수기 비상체제 돌입

등록일 2018-10-11   게재일 2018-10-12

공유
default_news_ad1

- 내달 18일까지 안전 집중관리

article_right_top

[봉화] 청량산도립공원관리사무소는 13일부터 11월 18일까지를 단풍철 특별대책기간으로 정하고 전 직원이 비상체제에 돌입한다.

관리사무소에서는 본격적인 가을 성수기를 맞아 울긋불긋 단풍에 어우러진 괴암괴석이 장관인 청량산을 찾는 탐방객들을 위해 깨끗하고 쾌적한 환경을 조성하고, 탐방로 안전시설물에 대한 점검도 마친 상태다.

특별대책 기간 동안 공원 내 군도 14호선 무단 주정차 단속과 병행해 집단시설지구 등 500대를 수용하는 주차장을 활용해 주정차 안전 계도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음주, 취사, 흡연 등 자연공원 내 불법행위도 집중 단속해 적발시 과태료를 부과할 예정이다.

허정일 소장은 “최근 전국적으로 안전사고가 많이 발생하고 있어 성수기가 끝날 때까지 탐방객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하겠으며, 탐방객도 일교차가 큰 시기에 건강관리와 산행 준수사항을 지키고 아름다운 자연을 다함께 누릴 수 있도록 선진문화의식 정착에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박종화기자

pjh4500@kbmaeil.com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많이본 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