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최교일 의원, 한국당 ‘국감 우수의원’ 선정

등록일 2018-10-31   게재일 2018-11-01

공유
default_news_ad1

- 작년 이어 2년 연속 수상 영예

   
▲ 자유한국당의 ‘2018 국정감사 우수의원’으로 선정된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최교일 의원(왼쪽)이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와 함께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자유한국당 제공
최교일 의원(국회 기획재정위원회)이 자유한국당이 선정한 ‘2018 국정감사 우수의원’ 선정돼 작년에 이어 2년 연속 수상했다.

자유한국당은 지난달 30일 당 의원총회에서 실시된 2018 국정감사 우수의원 시상식에서 최교일 의원에게 국감 우수의원상을 시상했다.

자유한국당은 선정사유로 “탁월한 감사활동과 합리적 대안제시를 통해 정부의 실정을 지적하고 민생정치 실현에 기여하여 당의 명예를 드높인 점”을 들었다.

최교일 의원은 기획재정부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현 정부의 소득주도성장 정책이 저소득층의 소득을 오히려 감소시키고 고소득층의 소득만 증가시킨 점을 지적했다.

정부의 탈원전 정책으로 한전 등 전력공기업의 부실화 문제, 경제성이 떨어지는 태양광 발전의 한계 등에 대해 지적하면서 태양광 발전으로는 원자력 발전을 대체할 수 없다는 점을 분명히 했다.

국세청 국정감사에서는 국가에 막대한 세금을 납부하는 기업이 국세청의 동업자임을 인식할 것과 기업 활동에 도움이 되는 세정지원을 당부했으며, 한국은행 국정감사에서는 우리나라 기업 비중의 99%, 고용의 88%를 담당하고 있는 중소기업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관세청 국정감사에서는 품목분류 사전심사를 통한 관세 환급제도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감사원 감사를 청구했으며, 통계청 국정감사에서는 가계소득동향 조사의 문제점에 대해 지적하기도 했다.

최교일 의원은 “최근의 엄중한 경제상황에 대해 꼼꼼히 지적하고 정부의 주요경제정책에 있어 획기적인 전환을 요구했다. 우리 경제가 성장하고 기업이 활력을 찾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면서, “다가올 11월 예산국회에서는 우리 지역 국비확보를 위해 최선을 다해 뛰겠다”고 말했다.

예천/정안진기자 ajjung@kbmaeil.com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많이본 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