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가을이 저만치 가네

등록일 2018-11-11   게재일 2018-11-12

공유
default_news_ad1
   
11일 오후 포은 정몽주의 위패를 봉안하고 있는 영천시 임고면 임고서원을 찾은 관광객들이 은행나무 아래서 깊어가는 가을 정취를 만끽하고 있다. 높이 약 20m, 줄기 둘레가 5.95m에 이르는 이 은행나무의 수령은 약 500년이다. /이용선기자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많이본 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